• 타이젬게임

이붕배

이붕배 신예 최고위전, 네 번째 무대 막 올라

2020년 이후 입단자 및 최연소 기사 등 64명 출전

2023-07-28 오후 3:05:14 입력 / 2023-07-28 오후 3:06:00 수정

▲제4기 이붕배 신예 최고위전 64강전 디펜딩 챔피언의 대국을 관전하고 있는 이붕장학회 김한상 단장.

 

 

‘반상 샛별 등용문’, 이붕배 신예 최고위전이 네 번째 개막을 알렸다. 제4기 이붕배 신예 최고위전 개막식 및 64강전이 28일 서울 성동구 한국기원 2층 대회장에서 열렸다.

 

개막식에는 김한상 이붕장학회 단장을 비롯해 한종진 프로기사협회장, 정동환 한국기원 대회사업본부장과 박진솔, 출전 선수 등이 참석해 대회 개막을 축하했다.

 

김한상 이붕장학회 단장은 개막 인사말을 통해 “승부를 하시는 분들은 직업 자체가 스트레스와 떼려야 뗄 수 없는 관계인 것 같다”면서 “아무리 좋은 직업을 가진 사람이라도 그 나름의 알 수 없는 스트레스가 다 있기 마련이므로, 피할 수 없다면 긍정적으로 풀어야 할 것 같다. 스트레스를 가벼운 긴장 정도로 생각하고, 즐거운 마음으로 바둑을 둘 수 있으면 좋겠다”는 덕담을 건넸다.

 

어린이 대회로 사랑받았던 이붕배는 2020년 프로 신예대회로 재탄생했다. 초대 챔피언 문유빈을 시작으로 김범서 초단, 한우진이 우승컵을 들어올렸다. 특히 지난해 챔피언에 오른 열여덟 살 한우진은 깜짝 스타로 발돋움했다.

 

결승 진출 당시 4단이었던 한우진은 입단 후 첫 우승을 이붕배로 장식한 이후 양구군 국토정중앙배ㆍ글로비스배 우승 등 3관왕에 오르며 단숨에 9단으로 승단했다. 이붕배 우승 이후 급성장한 한우진은 2019년 1월 입단 후 4년 5개월 만에 입신에 올라 국내 최단기간 9단 승단 기록을 세우며 스타 탄생을 알렸다.

 

㈜삼원일모와 이붕장학회가 후원하고 한국기원이 주최ㆍ주관하는 제4기 이붕배 신예 최고위전의 우승상금은 1000만 원, 준우승상금은 500만 원이다. 2020년 이후 입단자 및 최연소 기사 등 64명이 출전한 이번 대회부터는 제한시간 규정이 시간누적방식으로 변경돼 각자 30분에 추가시간 30초씩이 주어진다.

 

 

▲제4기 이붕배 신예 최고위전 64강전 전경.

TYGEM / 김경동

대국실 입장 대국실 입장하기 대국실 다운로드

(주)컴투스타이젬    대표이사:이승기    사업자등록번호:211-86-95324    사업자정보확인

서울 서초구 강남대로 315 파이낸셜뉴스빌딩 4층

제호: 타이젬    등록번호: 서울 아04168    등록(발행) 일자: 2016.10.4

발행인: 이승기    편집인: 정연주    청소년보호책임자: 장성계

전화: 1661-9699 (상담시간:10:00-18:00)    FAX : 070-7159-2001    이메일보내기

COPYRIGHTⓒ Com2uS TYGEM Corporation ALL RIGHTS RESERVED.

2019 인공지능대상 수상

  • 타이젬 일본
  • 타이젬 중국
  • 타이젬 미국
  • 타이젬 대만

타이젬바둑